HOME 공지사항 일정관리 자유게시판 방명록
고전운문
고전산문
 

2005년 04월 07일
--
김상헌 - 가노라 삼각산아
--
작성자

관리자

조회수
929
가노라 三角山(삼각산)아 다시 보쟈 漢江水(한강수)야
故國山川(고국 산천)을 떠나고자 하랴마는
時節(시절)이 하 殊常(수상)하니 올동말동 하여라

■ 전문 풀이
떠나가노라 삼각산이여! (언제가 될지 모르지만) 다시 보자 한강물이여!
할 수 없이 이 몸은 고국 산천을 떠나가려고 하지만
시절이 몹시 어수선하니 돌아올지 말지 잘 모르겠구나.

★해설
병자호란(丙子胡亂) 때, 끝가지 척화 항전(斥和抗戰)을 주장하던 작자가 패전 후 청나라로 잡혀가면서 부른 노래로, 비분 강개한 심정이 응어리져서 나타난 작품이다.

★감상
'三角山'과 '漢江水'는 조선의 왕도(王都)를 상징한 것이다. 이 길이 마지막 길이 될지도 모르는 지은이로서는 다시 한 번 불러보지 않을 수 없는 이름일 것이다. 조국에 대한 뜨거운 사랑이 이 절규로써 간절하게 표현되어 있다. 시국이 이렇게 어지러우니 다시 이 조국 강산에 돌아올 수 있을지 없을지 의심하면서 떠나가던 찢어지는 심정은 우리 민족 모두의 아픈 가슴이었으리라. 임진,병자 양 난은 민족의 치욕이요 고난이었다. 이러한 시국에 희생된 절개 있는 선비들이 수난당하는 모습이 미루어 엿보인다.

★ 핵심 정리
■ 작자 : 김상헌(1570~1652)
■ 출전 : <청구영언>
■ 종류 : 평시조, 비분가(悲憤歌)
■ 제재 : 척화파(斥和派)로 심양에 잡혀간 것
■ 주제 : 우국지사(憂國之士)의 비분 강개한 심경